뉴스홈

천안시, 올해 교육복지 실현에 701억원 투입

크게작게

정연호기자 2019-10-16

 

▲     © 정연호기자

[천안=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천안시가 올해 총 701억 원을 투입해 교육의 공공성 강화와 보편적 교육복지 실현 및 학생과 학부모의 교육비 부담 경감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올해 시는 교육경비 예산을 지난해 405억 원에서 73%(296억원) 증가한 701억원으로 대폭 확대해 투자했다. 이는 역대 최대 규모로, 천안시 지방세수입 대비 비율 조례상 최대치 5%에 근접한 4.09%에 이른다.

 

주요 사업으로는 학교시설개선사업 87억 원 고교무상교육지원 71억 원 무상급식 지원 427억 원 친환경급식 식재료 현물지원 68억 원 등이 투입됐다.

 

시는 내년도에도 고교신입생 무상 교복지원에 22억 원의 예산을 추가 지원할 예정이며, 저출산 시대를 맞아 사교육비 경감과 사회적 교육격차 해소를 위해 교육경비 예산을 더욱 증대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최근 천안시의 교육경비 투자액이 저조하단 보도가 있었으나, 실제로는 충남 최대 규모 교육경비를 지원했고 내년에는 천안시 교육경비가 더 늘어날 전망이다라고 설명했다.

 

구본영 시장은 충남 최대 규모인 천안시에 걸맞은 교육복지 실현을 위해 예산을 아낌없이 투자하고 있다공교육 강화와 교육환경 개선, 교육 인프라 확충 등에 더욱 박차를 가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 2019-10-16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Copyright ⓒ 충남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