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홈

아산시, 추석명절 대비 성묘·벌초 방역대책

크게작게

정연호기자 2020-09-17

 

▲     © 정연호기자

 

[아산=충남도민일보]정연호기자/ 아산시(시장 오세현)는 추석 연휴기간 동안 귀성객 및 성묘객 증가가 예상됨에 따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성묘 및 벌초 방역대책을 추진한다고 밝혔다.

 

시는 성묘, 벌초 및 봉안시설 방문을 자제하고 부득이하게 방문 시 상시 마스크를 착용하고 타인과 2미터이상 거리 두기를 실시하며, 침방울이 튀는 행위, 음식을 먹는 행위 및 신체접촉을 자제할 것을 권고했다.

 

또한, 벌초는 가능한 지역농협 및 아산시산림조합의 벌초대행서비스를 이용하라고 당부했다.

 

아산시공설봉안당을 비롯한 봉안시설에 방문할 때는 각 시설에 사전 예약하고 정해진 시간에 방문해 밀집되는 것을 피해야 한다. e하늘 장사정보시스템(www.ehaneul.go.kr)의 온라인 성묘 시스템을 이용하면 직접 방문하지 않아도 성묘를 할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코로나19 확산과 관련해 하반기 최대 고비가 될 추석기간 동안 최대한 이동을 자제하고 사회적 거리두기를 준수하여 주시기 바란다고 당부의 말을 전했다.

기사입력 : 2020-09-17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 band naver URL복사
뒤로가기 홈으로

가장 많이 읽은 기사

URL 복사
x
Copyright ⓒ 충남도민일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