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5 (토)

  • 구름조금동두천 26.3℃
  • 흐림강릉 23.1℃
  • 구름조금서울 27.9℃
  • 흐림대전 27.8℃
  • 흐림대구 27.7℃
  • 맑음울산 27.0℃
  • 구름많음광주 28.6℃
  • 구름조금부산 27.4℃
  • 구름많음고창 26.9℃
  • 구름조금제주 26.6℃
  • 구름조금강화 24.7℃
  • 구름많음보은 26.5℃
  • 구름많음금산 27.1℃
  • 구름많음강진군 29.7℃
  • 흐림경주시 25.0℃
  • 맑음거제 27.1℃
기상청 제공

문화체육관광부, 다양하고 창의적인 인디게임 육성방안 논의

기획·제작·유통 단계별 지원 통한 인디게임 체계적 육성

 

(충남도민일보 / TV / 정연호기자) 문화체육관광부 전병극 제1차관은 5월 30일 오후, 글로벌게임허브센터(경기 성남 판교)에서 인디게임 제작사 및 유통사 관계자들과 만나 인디게임 현장의 애로사항 등을 청취하고 인디게임 육성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문체부는 한국콘텐츠진흥원과 함께 글로벌게임허브센터를 운영하며 잠재력 있는 중소게임기업과 예비창업자를 종합적으로 지원해 세계적인 역량을 갖춘 게임개발사를 육성하고 있으며 현재 센터에는 40개 업체가 입주해 있다.

 

문체부는 지난 5월 1일 게임산업 제2의 도약을 위한 ‘게임산업 진흥 종합계획’을 발표하며, 특히 케이-게임의 경쟁력을 높이고 다양한 분야·형태의 게임이 실험·제작될 수 있도록 인디게임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선도기업과 연계한 상생 협력형 창업 지원’, ‘창업 인재 교육’, ‘기획·제작 및 해외 판로 개척’ 등 세부 방안을 통해 인디게임을 집중 육성할 계획이다.

 

전병극 차관은 “우리 인디게임은 창의적이고 실험적인 시도를 통해 우리 게임산업이 발전하는 데 큰 역할을 해왔다.”라며, “인디게임에 대한 창업과 초기 성장 지원을 강화하고, 해외 게임쇼 참가 등을 통한 해외진출 기회도 확대해 가능성 있는 인디게임업체들이 중견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도록 성장 단계별 지원을 늘려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PHOTO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