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2 (수)

  • 구름많음동두천 26.3℃
  • 구름조금강릉 32.8℃
  • 구름조금서울 28.0℃
  • 구름조금대전 31.7℃
  • 구름많음대구 33.4℃
  • 구름많음울산 25.7℃
  • 구름많음광주 30.8℃
  • 구름많음부산 23.9℃
  • 구름많음고창 26.2℃
  • 맑음제주 25.0℃
  • 흐림강화 21.7℃
  • 맑음보은 30.7℃
  • 맑음금산 31.0℃
  • 구름조금강진군 27.0℃
  • 구름많음경주시 29.9℃
  • 구름많음거제 25.4℃
기상청 제공

대전뉴스

유성구, 실증 테스트베드지원위원회 개최

 

(충남도민일보 / TV / 정호영기자) 대전 유성구는 지난 28일 구청 대회의실에서 대덕특구 내 협력기관과 실증기업 관계자 등 2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테스트베드지원위원회를 개최했다.

 

이번 회의에서는 유성구가 올해 상반기 중 기업에 제공했던 혁신기술 테스트베드 지원 현황을 공유하고, 참여기업들이 실증 성과를 발표했으며, 구의 지속적인 실증 지원사업 발전방안에 대해 논의했다.

 

실증 성과 발표는 ▲(주)에즈웰, AI기반 미세먼지 발생원 모니터링 및 예측 장비 실증 ▲(주)마이렌, AI딥러닝 기반 실시간 사고신고 플랫폼 ▲지엔소프트(주), AI영상분석 기반 실시간 도로 포트홀 관리시스템 실증 사업이 소개됐다.

 

사례를 발표한 기업 관계자는 “구청의 적극적인 지원 덕분에 공모 선정부터 테스트 참가자 확보, 데이터 수집 등이 원활히 이루어졌다”며 “시제품에서 발견된 문제들을 개선하고 더 완성된 제품을 만들 수 있었으며, 거래처 확보에도 큰 도움이 됐다”고 감사의 뜻을 전했다.

 

회의에 참석한 민간위원들은 유성구의 실증 지원사업을 높이 평가하고 지속적인 지원을 요청했으며, 특히 중소벤처기업청, 창조경제혁신센터, 대전테크노파크 등 실증 유관기관 관계자들은 실증 이후 기업의 후속 사업화 과정에도 관심을 갖고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정용래 유성구청장은 “유성구의 테스트베드 지원사업이 혁신기술을 발전시키는 많은 중소․벤처 기업에 꼭 필요한 발판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유성구를 최적의 테스트베드 도시로 만드는 데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PHOTO

더보기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
배너